'자궁경부암 백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7.28 나와는 상관없는 이야기 (2)
Health Comm2009.07.28 15:24

고 백
나는 담배를 피지 않습니다.
그러하니, 폐암은 나와는 동떨어진 이야기입니다.
누군가 내게 암 사망율 1위인 폐암 “어쩌구 저쩌구....” 하면서 폐암 예방법을 설교한다면,
저는 아마 듣는 체만 하고 있을 걸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사이트를 보니, 자궁경부암이 여성암 사망율 2위라고 매우 공포스런 메시지가 걸려 있습니다. 그런데, 전 겁이 안 나네요.




공포 메시지가 효과를 갖기 위해서는 그 공포가 ‘나’의 것으로 다가와야 합니다.
"바로 나, 내가 그렇게 될 수 있다는"

 
그런데 전 자궁경부암의 위험군
[각주:1]과는 거리도 멀고, 주변에서 유방암 환자는 많이 봐 왔지만, 자궁경부암 걸려 힘들어 하는 분은 없었거든요. 

자궁경부암에 대해 산부인과 전문의와 상담하고 적절한 예방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절 설득해 주세요. 적어도 “여성암 사망율 2위 자궁경부암” 이건 아닙니다.



덧글: 글 다 써놓고, 자궁경부암을 다시 검색해 보니, 새로운 기사가 막 올라와 있습니다.

[프라임경제] 여성들만 참여한 한 설문조사에서 10세~15세인 내 딸에게 자궁경부암 백신 접종에 대해 긍정적이란 의견이 88%에 이르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와 여성암에 대한 여성들의 적극적인 시각이 드러났다 [........]

한편, 여성 참여자들만을 대상으로 한 이번 설문은 30대 연령층이 46%로 가장 높게 참여 했으며, 20대는 28%, 40대는 18%의 비율을 보이며 20대~40대의 연령층이 주로 참여 했으며, 기혼 여성 67%, 미혼 여성은 32%의 비율을 보이며, 30대 기혼 여성들의 참여가 가장 높았다. 

그런데 조사에 대해 의문있습니다! 조사 대상자의 과연 몇 % 가 실제 10-15세의 딸을 둔 것인가요? 미혼 여성, 10세 미만의 어린 자녀를 둔 여성들의 답변은 어느 정도의 신뢰성이 있는 것일까요?

암튼 이 결과대로 라면, 전 자궁경부암 백신을 접종시키지 않겠다는 '소극적 시각' 의 소수 부류에 속하겠군요 ㅜㅜ



  1. HPV로 인한 자궁경부암의 발생률이 높은 여성: 아래의 위험요인에 해당사항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정기검진을 자주 받지 않는 여성 - 첫 성교의 연령이 어릴수록 - 성 관계 배우자의 수가 많을수록(남녀 모두 해당)(특히 직업적으로) - HPV 16형, 18형 지속감염인 경우 - 면역기능이 저하되어 있는 여성(영양, 운동, 스트레스, 위생상태, 흡연…) - 그 밖에 저소득층, 교육 수준이 낮은 경우............ [출처] 대한산부인과의사회 [본문으로]
Posted by Hyegyu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ealthy Missy

    자칫 자궁경부암 위험군에 드는 것이 에이즈처럼 문란한 성생활과 같은 주홍글씨로 각인되는 일이 없도록 해야하는데 일부 매체에서는 이를 동일선상에서 놓고 앵글을 잡아버리는 경우가 왕왕 있던데요... 때론 효과적일 수 있는 공포소구와 떄론 더 큰 불행을 예고편이 될 수 있는 낙인찍(히)기(Stigmatization)사이의 공백을 메우는 사전 메세지 튜닝 작업 또한 중요한 것 같아요..

    2009.08.11 02: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그게 자궁경부암 PR 의 키포인트인 것 같습니다. 잘못된 인식을 먼저 바로 잡아서 주홍글씨의 여성이 아니라 여성이면 누구나 자궁경부암 위험에 노출되어 있을 수 있다는 메시지를 각인시켜야 할 텐데 말이지요.

      그리고, 이런 sharp 한 지적으로 짐작컨데, Healthy missy 님은 제가 잘 아는 그 분이신 것 같군요 ㅎㅎㅎ

      2009.08.15 07:51 신고 [ ADDR : EDIT/ DEL ]